>  >  > 
[웅진주니어] 전우치전 (재미만만 우리고전 19)
한윤섭 저|웅진주니어
 
미리보기확대보기목록
상품번호 G0000108216
정가 9,000
판매가 8,100원(정가대비 10% 할인)
출판사명 웅진주니어
발행일 2016년 12월 30일
페이지/규격 156 쪽|154/202/14mm/581g
ISBN 9788901214436
무이자할부정보 KB국민카드, 삼성카드, 신한카드, 현대카드, 롯데카드
적립금
 405원  
할인쿠폰
배송비 [기본정책]  2,500원 (20,000원 이상 무료배송)
수량
옵션별복수구매
바로구매 장바구니담기 관심리스트 추천메일 상품문의
 
 

재미만만 우리고전 『전우치전』. 도술을 이용해 가난한 백성을 돕는 전우치를 빌어 부패한 관리들이 판치는 당시 사회를 비판하는 작품이다. ‘전우치’는 이야기 속 주인공이자, 조선 시대에 실제로 살았던 인물이기도 한데, 실제 전우치 또한 도술을 부려 어려운 사람을 곧잘 도와주었다고 한다. 이러한 삶이 당시 사람들의 소망과 만나 ‘전우치’라는 영웅으로 재탄생하게 된 것이다. 전우치는 홍길동전과 함께 우리나라 대표 영웅 소설로 꼽히는데, 홍길동과 달리 쾌활하고 장난기 어린 모습을 보여 주어 더욱 호감을 준다.신선으로 변한 자기 앞에서 어쩔 줄 몰라 하는 임금과 신하들을 보며 키득거리고, 자신보다 도술이 한참 뛰어난 강림도령 앞에서 어쩔 줄 몰라 하는 장난꾸러기 아이 같은 모습에서는 저절로 웃음을 짓게 된다. 유쾌하면서도 신비로운 전우치의 이야기는 아이들에게 현대의 판타지 동화 못지않은 박진감과 재미를 선사할 것이다.

저자 : 한윤섭

저자 한윤섭은 서울예술대학에서 극작을, 프랑스 핸느대학교에서 연극을 공부했습니다. 극작가와 공연 연출가로 활동하고 있으며, 전국창작희곡공모전에서 대상을 수상했습니다. 한 편의 연극을 보는 듯 장쾌한 전우치의 이야기를 쓰면서, 전우치가 바랐던 세상이 왔으면 좋겠다고 생각했습니다. <봉주르, 뚜르>로 제11회 문학동네어린이문학상 대상을 수상했으며, <해리엇> <서찰을 전하는 아이> <우리 동네 전설은> 들에 글을 썼습니다. 발표한 희곡 작품으로 <굿모닝 파파> <오거리 사진관> <하이옌> <조용한 식탁> 들이 있습니다.

1부 하늘의 술법을 익히니
- 신통한 부적
- 구미호의 천서
- 살아난 돼지머리
- 과일 내기
- 은자를 내주는 족자

2부 도술로 나라를 구하려 하니
- 황금 대들보
- 십만 백성 구하기
- 호리병 속으로
- 거울 속에 비친 원혼
- 여우가 된 왕연희
- 벼슬을 받고
- 도적 염준을 잡다

3부 도술로는 나라를 구할 수가 없도다
- 거지 아이와 강림도령
- 역적 모함
- 속세를 떠나

[작품 특징]

□ 도술의 달인 전우치가 펼치는 장쾌한 무협 판타지!


무시무시한 구미호를 꼼짝 못 하게 만들고, 하늘의 신선으로 변해 구름을 타고 날아다니고, 사나운 바람을 일으켜 천지를 흙먼지로 뒤덮기까지! <전우치전>은 보통 사람은 상상도 할 수 없는 신묘한 도술을 부리는 재주 많고 의협심 넘치는 영웅, 전우치의 활약을 담고 있다. 이런 점에서 <홍길동전>과 함께 우리나라 대표 영웅 소설로 꼽히는데, 홍길동과 달리 쾌활하고 장난기 어린 모습을 보여 주어 더욱 호감을 준다. 신선으로 변한 자기 앞에서 어쩔 줄 몰라 하는 임금과 신하들을 보며 키득거리고, 자신보다 도술이 한참 뛰어난 강림도령 앞에서 어쩔 줄 몰라 하는 장난꾸러기 아이 같은 모습에서는 저절로 웃음을 짓게 된다.
하지만 뭐니 뭐니 해도 빼놓을 수 없는 전우치의 매력은 위기의 순간 발휘되는 기막힌 재치와 도술이다. 병사들에게 포위되어 꼼짝없이 잡혀가게 되었을 때 조그만 병 속으로 들어갔다가 유유히 사라지는 장면이나, 역적으로 몰려 죽게 되었을 때 마지막으로 도술을 보여 주겠다며 임금을 꾀어 직접 그린 그림 속으로 달아나는 장면은 탄성을 자아낸다. 이처럼 유쾌하면서도 신비로운 전우치의 이야기는 욾이들에게 현대의 판타지 동화 못지않은 박진감과 재미를 선사할 것이다.

□ 약자들의 편에서 부정부패한 세상을 비판하다!

[전우치전]은 도술을 이용해 가난한 백성을 돕는 전우치를 빌어 부패한 관리들이 판치는 당시 사회를 비판하는 작품이다. ‘전우치’는 이야기 속 주인공이자, 조선 시대에 실제로 살았던 인물이기도 한데, 실제 전우치 또한 도술을 부려 어려운 사람을 곧잘 도와주었다고 한다. 이러한 삶이 당시 사람들의 소망과 만나 ‘전우치’라는 영웅으로 재탄생하게 된 것이다. 전국 방방곡곡을 돌아다니며 못된 관리들을 혼내 주고 심지어 임금 앞에 나아가 임금의 무능함을 비웃고 신하들을 꾸짖는 전우치의 이야기는 핍박받던 백성들에게 가뭄의 단비 같은 위로를 안겨 주었을 것이다.
그러나 한편으로는 전우치가 뛰어난 도술 실력을 갖추었음에도 세상을 바꾸는 데 실패하고 깊은 산속으로 떠나는 안타까운 결말을 맺기도 한다. 이는 한 사람의 영웅이나 기적 같은 사건만으로는 잘못된 근본을 바꿀 수 없다는 현실의 한계를 지적하기 위함인지도 모른다. 환상의 힘을 빌어 문제를 해결하지 않고 잘못된 현실을 똑바로 바라보게 했다는 점에서 <전우치전>은 오늘날에도 큰 의미를 가진다.

【시리즈 특징】

□ 현대의 화법으로 과감하게 다시 쓰다


재미만만 우리고전 시리즈는 ‘100년 전 이야기 방식과 똑같아야 고전다운 것’이라는 틀을 깨고, 지금 우리 아이들에게 익숙한 동화의 형식을 빌려 이야기를 새롭게 구성했다.
아이들이 책을 펴고 읽기 시작하는 처음 부분은 상투적인 도입부를 과감하게 뛰어넘어 바로 사건이 전개되고 대화를 통해 이야기를 속도감 있게 진행시켰다.
또, 길고 장황하게 이어지는 묘사글이나 서술글에서 불필요한 문장은 생략하고, 긴 대화는 두 사람이 짧은 대화로 주고받는 것으로 바꾸어서 전체적으로 글의 호흡을 짧게 다듬었다. 이를 통해 아이들이 조금 더 쉽고 속도감 있게 읽고 재미있게 즐길 수 있도록 하였다.

□ 작품 선정에서 집필까지,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추다

독서 경험이 풍부하지 않은 어린 독자들이 이해하기 어려운 역사적 사실들로 가득한 고전, 또는 경험하기 어려운 사랑에 관한 이야기들은 작품 선정에서 제외하였다. 교과서에 실린 작품, 또는 수능에 출제된 필독 고전이라 해도 인생의 덧없음을 이야기하는 <구운몽>이나 이팔청춘이 나누는 뜨거운 사랑 이야기인 <춘향전> 같은 작품은 사실 고전 중에서도 필독서로 꼽히기는 하지만 과감히 제외시켰다. 하지만 서사 구조가 뚜렷하고 문학성이 뛰어나 우리 아이들에게 소개시켜 줄 만한 가치가 있는 작품들은 적극적으로 발굴하여 <김원전>, <적성의전> 같은 작품들을 새롭게 포함시켰다. 작품을 선정한 뒤 아이들의 눈높이를 가장 잘 이해하고, 동화의 형식과 화법을 능숙하게 구사하는 동화 작가들이 작품을 집필하였다. 이들은 작품을 자신의 시각으로 해석하고 개성을 불어넣어 아이들이 즐겁게 읽을 수 있는 고전을 만들어 내는 데 힘을 보탰다.

□ 재미 쏙쏙! 지식 쑥쑥! [더 알아볼까]

‘재미만만 우리고전’ 시리즈에는 공부하는 책이 아니라 고전의 즐거움을 오롯이 느낄 수 있도록 딱딱한 작가의 말이나 작품 해설이 실려 있지 않다. 하지만 더 많은 정보를 원하는 독자들, 또는 고전에 담긴 의미를 아이들에게 전해 주고자 하는 부모들을 위해 고전 작품 해설을 삽지 형식으로 넣었다. 한국고소설학회 회원이자 대학에서 고전을 가르치는 감수 위원들이 직접 해설을 쓰고 더 생각해 볼만한 점들을 짚어 주어 원하는 독자들이 깊이 있는 독후 활동을 할 수 있도록 돕는다. 고전 문학이 가진 가치는 무엇이고, 그것이 이 시대의 아이들에게 왜 필요한지 다시 한 번 생각해 볼 기회를 준다.

  • 구매자 사정으로 교환이나 환불을 할 경우 왕복 배송료는 구매자 부담이며, 상품에 이상이 있거나 잘못 배송이 된 경우에는 왕복 배송료를 ([ohbook]) 이 부담합니다.
  • 도서산간 및 제주 지역은 추가 배송비가 발송합니다.
  • 배송은 결제확인후 1일~4일이며,배송조회에서 배송현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공휴일, 기타 휴무일에는 배송되지 않으며, 온라인 송금을 하신 경우에는 입금확인 당일부터 배송기간에 포함합니다.
  • 천재지변에 의한 기간은 배송기간에서 제외합니다.
  • 온라인결제로 결제를 하셨을 경우에는 입금확인 후 배송하며, 카드결제로 하신 경우에는 ([ohbook]) 에서 확인하는대로 배송을 합니다.
  • 상품은 주문일로 부터 3~4일 이내에 배달하는 것을 원칙적으로 하고 있으며, 도서지역은 3~10일정도 걸리며 발송유무를 확인시는 배송확인코너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11

▶ 10,000 원 이상 구매하시면 무료배송입니다.

▶ 구매자 사정으로 교환이나 환불을 할 경우 왕복 배송료 5,000원 은 구매자 부담이며, 상품에 이상이 있거나 잘못
  배송이 된 경우에는 왕복 배송료를 ohbook 쇼핑몰이 부담합니다.

▶ 도서지역 및 제주도 지역은 추가 배송비가 발생합니다. (제주도 3,000/ 도서산간 4,500)

▶ 배송은 결제확인후 1일~4일이며,배송조회에서 배송현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공휴일,기타 휴무일에는 배송되지 않으며,온라인 송금을 하신 경우에는 입금확인 당일부터 배송기간에 포함합니

  다.

▶ 천재지변에 의한 기간은 배송기간에서 제외합니다.

▶ 온라인 결제로 결제를 하셨을 경우에는 입금확인 후 배송하며,카드결제로 하신 경우에는 ohbook쇼핑몰에서

  확인하는 데로 배송을 합니다.

▶ 상품은 주문일로 부터 3~4일 이내에 배달하는 것을 원칙적으로 하고 있으며, 도서지역은 3~10일정도

  걸리며 발송유무를 확인시는 배송 확인 코너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