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 
[거북이북스] 각시탈 (한국만화걸작선 17)
허영만 저|거북이북스
 
미리보기확대보기목록
상품번호 G0000084139
정가 12,000
판매가 10,800원(정가대비 10% 할인)
출판사명 거북이북스
발행일 2012년 06월 15일
페이지/규격 243 쪽|140/200mm
ISBN 9788992596879
무이자할부정보 KB국민카드, 삼성카드, 신한카드, 현대카드, 롯데카드
적립금
 540원  
할인쿠폰
배송비 [기본정책]  2,500원 (20,000원 이상 무료배송)
수량
옵션별복수구매
바로구매 장바구니담기 관심리스트 추천메일 상품문의
 
 

『각시탈』은 한국 만화의 살아있는 전설이자 한국 만화의 현재를 대표하는 작가, 허영만의 이름을 알린 작품 <각시탈>을 다시 선보인 것이다. 평소에는 모자라고 어수룩한 청년 이강토. 하지만 그의 정체는 빼어난 태껸 실력으로 일본의 제국주의자들을 응징하는 애국지사 ‘각시탈’이었다. 암울한 시대를 살아가야만 했던 우리 민족의 한을 짊어진 영웅, 각시탈의 활약이 펼쳐진다.

저자 : 허영만

쓰고 그린이 허영만은 1947년 6월 26일 전남 여수 출생 1965년 만화가 김석 문하로 만화계 입문 박문윤, 엄희자, 이향원의 문하를 거침 1974년 소년한국도서 제2회 신인만화공모에 <집을 찾아서>로 데뷔 <각시탈> 발표 1979년 <태양을 향해 달려라> 발표 1986년 <카멜레온의 시>(영화제작), <퇴역전선>(TV 드라마 제작) 발표 1988년 <오! 한강> 출간 1989년 <날아라 슈퍼보드>(TV 애니메이션 제작), <48+!>(영화 제작) 발표 1990년 <망치>(애니메이션 제작) 발표 1991년 <아스팔트 사나이> (TV 드라마 제작) 발표 1994년 <비트>(영화 제작), <미스터Q>(TV 드라마 제작) 발표 1999년 <타짜>(영화·TV 시리즈 제작) 발표 2003년 <식객>(영화·TV 시리즈 제작) 발표 2011년 현재 <말에서 내리지 않는 무사> 연재 중

작가의 글

첫 번째 이야기
두 번째 이야기
세 번째 이야기
네 번째 이야기
다섯 번째 이야기
여섯 번째 이야기
일곱 번째 이야기

작품 해설

허영만 전설의 명작, <각시탈>
한국 만화의 살아있는 전설이자 한국 만화의 현재를 대표하는 작가, 허영만. 그의 이름 석 자를 독자들의 뇌리에 각인시킨 작품이 바로 <각시탈>이다. 팬들 사이에서 말로만 회자되었을 뿐, 절판된 탓에 표지조차 구경할 수 없었던 전설의 명작 <각시탈>. 팬들이라면 박수를 치며 환영할 일이 생겼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이 출판사 (주)거북이북스와 함께 진행하는 『한국만화걸작선』의 열일곱 번째 작품으로 <각시탈>이 복간된 것이다. 이번 <각시탈>은 1976년부터 월간지 《우등생》에서 연재한 분량 중 1화에서 7화를 편집한 것으로, ‘각시탈의 탄생 비화’ 등을 다루고 있어 더욱 가치가 높은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허영만 만화가는 이번 <각시탈> 복간을 두고 “추억 속에 묻어둔 옛 애인을 다시 만나는 기분”이라며 감회를 밝히고 있다.

악독한 일제에 맞서기위해 각시탈을 꺼내 드는 이강토!
그의 발차기는 독자들의 가슴을 기대로 뛰게 만든다!

평소에는 모자라고 어수룩한 청년 이강토. 하지만 그의 정체는 빼어난 태껸 실력으로 일본의 제국주의자들을 응징하는 애국지사 ‘각시탈’이었다. 겉으로는 웃으면서도 속으로는 강한 마음을 지닌 그야말로 선조들의 ‘외유내강(外柔內剛)’ 정신을 고스란히 이어받은 한국형 슈퍼히어로의 원조인 셈. 암울한 시대를 살아가야만 했던 우리 민족의 한을 짊어진 영웅, 각시탈! 그의 두 주먹은 조국 광복을 기원하는 우리 민족의 울분이었다.

<각시탈>을 이야기하는 데 있어 멋이 흘러넘치는 액션 묘사를 빼놓으면 섭섭하다. 다리를 치켜드는 동작 하나에서도 태껸 고수의 풍모를 느끼게 하는 데생력이야말로 허영만 만화가가 이미 초창기부터 고수의 반열에 오른 상태였다는 증거가 아닐까? 담담하게 그려낸 <각시탈>의 한 컷, 한 컷은 그 자볃로 독자들의 가슴을 뛰게 만든다.
70년대에 나온 만화라고는 믿어지지 않는 세련된 연출은 <각시탈>을 돋보이게 만드는 장점 중의 장점. 특별한 효과 없이 컷과 컷의 연결만으로도 손에 땀을 쥐게 만드는 긴박한 상황을 연출해 내는 허영만 만화가의 장기는 이미 <각시탈>에서부터 발휘되고 있었던 것이다.

그렇다고 <각시탈>이 단지 그림만 빼어난 액션만화라고 생각한다면 큰 오산이다. 허영만 만화가가 그려낸 <각시탈>의 주인공 ‘이강토’는 일본 제국주의자에 대항하는 우리 민족의 영웅인 동시에, 불의에 항거하는 대한민국 민초들에 대한 은유였기 때문이다. 아직 대한민국 사회가 지금처럼 자유롭지 못했던 70~80년대. 허영만 만화가는 도서잡지윤리위원회로부터 <각시탈> 연재 중단을 종용받기도 했다. <각시탈>의 엄청난 인기로 인해 <색시탈>, <무쇠탈> 등 <각시탈>의 유사 작품들이 쏟아지자 ‘탈을 쓰고 나오는 만화’가 많아졌다며 ‘원조 <각시탈>’의 연재를 중단하라고 했던 것이다. 허영만 만화가는 그토록 어렵게 <각시탈>을 연재했던 시대를 두고 ‘패기 하나만으로 버텼던 시절’이라고 말하고 있다.

“<각시탈>은 일제강점기에 대항하는 우리 민족의 이야기였지만 한편으로는 당시 엉터리 사회구조에 ‘엿 먹어라’고 한방 날리는 그런 만화였다.”
-허영만, 작가의 말 중에서

허영만이라는 당대 최고 만화가의 출세작이자 대표작이란 점, 70년대~80년대 항일만화의 대표작인 점, 지금 봐도 전혀 촌스럽거나 지루하지 않고 재미있게 볼 수 있는 한국만화의 고전 중의 고전이란 점에서 이번 <각시탈>의 복간은 너무 늦었지만 더없이 반가운 소식이다. 이 거장의 대표작을 시니어 독자들은 물론 그 자녀들이 이제 함께 읽을 수 있게 된 것은 한국 만화의 고전들을 발굴 계승해 세대를 넘어 전해 주는 중요한 작업이다.
-구본준|<한겨레> 책지성 팀장, 작품 해설 중에서

  • 구매자 사정으로 교환이나 환불을 할 경우 왕복 배송료는 구매자 부담이며, 상품에 이상이 있거나 잘못 배송이 된 경우에는 왕복 배송료를 ([ohbook]) 이 부담합니다.
  • 도서산간 및 제주 지역은 추가 배송비가 발송합니다.
  • 배송은 결제확인후 1일~4일이며,배송조회에서 배송현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공휴일, 기타 휴무일에는 배송되지 않으며, 온라인 송금을 하신 경우에는 입금확인 당일부터 배송기간에 포함합니다.
  • 천재지변에 의한 기간은 배송기간에서 제외합니다.
  • 온라인결제로 결제를 하셨을 경우에는 입금확인 후 배송하며, 카드결제로 하신 경우에는 ([ohbook]) 에서 확인하는대로 배송을 합니다.
  • 상품은 주문일로 부터 3~4일 이내에 배달하는 것을 원칙적으로 하고 있으며, 도서지역은 3~10일정도 걸리며 발송유무를 확인시는 배송확인코너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11

▶ 10,000 원 이상 구매하시면 무료배송입니다.

▶ 구매자 사정으로 교환이나 환불을 할 경우 왕복 배송료 5,000원 은 구매자 부담이며, 상품에 이상이 있거나 잘못
  배송이 된 경우에는 왕복 배송료를 ohbook 쇼핑몰이 부담합니다.

▶ 도서지역 및 제주도 지역은 추가 배송비가 발생합니다. (제주도 3,000/ 도서산간 4,500)

▶ 배송은 결제확인후 1일~4일이며,배송조회에서 배송현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공휴일,기타 휴무일에는 배송되지 않으며,온라인 송금을 하신 경우에는 입금확인 당일부터 배송기간에 포함합니

  다.

▶ 천재지변에 의한 기간은 배송기간에서 제외합니다.

▶ 온라인 결제로 결제를 하셨을 경우에는 입금확인 후 배송하며,카드결제로 하신 경우에는 ohbook쇼핑몰에서

  확인하는 데로 배송을 합니다.

▶ 상품은 주문일로 부터 3~4일 이내에 배달하는 것을 원칙적으로 하고 있으며, 도서지역은 3~10일정도

  걸리며 발송유무를 확인시는 배송 확인 코너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